SULZEE - Lee Young Hwan

 

  靑 “드릴 말씀 없다”…박원순 의혹과 백선엽 안장 논란에 언급 안해
가윤동  2020-07-13 23:42:11, Hit : 173
- SiteLink #1 : http://
- SiteLink #2 : http://


>
        
        청와대가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성추행 의혹에 대해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안희정 전 충남지사와 오거돈 전 부산시장에 이어 박 전 시장까지 여권 광역단체장의 성 추문이 불거진 탓에 청와대는 이번 성추행 의혹의 후폭풍을 지켜보며 ‘로키’를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br><br>청와대 관계자는 13일 기자들과 만나 ‘원론적으로라도 청와대의 입장이 있는가’라는 물음에 “별도로 드릴 말씀이 없다”고 밝혔다. 이날 박 전 시장의 장례 절차가 마무리된 데 이어 박 전 시장으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며 고소한 전직 비서의 법률대리인이 피해 내용을 공개했지만 청와대는 침묵을 지켰다. 이번 사태의 파장이 국정에 미칠 부정적 영향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것으로 분석된다. <br><br>앞서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0일 빈소를 방문한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을 통해 “충격적”이라는 메시지를 내놓은 이후 청와대는 줄곧 관련 언급을 자제해왔다.<br><br>청와대는 과거 친일행적 논란이 이는 고 백선엽 장군의 국립묘지 안장 문제에도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자칫 보수·진보 진영 대결에 기름을 부을 수 있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백 장군의 국립묘지 안장이 타당하다고 보는가’라는 기자들의 물음에 역시 “드릴 말씀이 없다”며 즉답을 피했다.  <br><br>민병기 기자<br><br>[ 문화닷컴 바로가기

  목록보기     글쓰기  

No Title Name Date Hit
52  中 최대 지리車도 어닝쇼크..중국 車시장 봄날은 갔다   증윤훈 2019/07/11 210
51  中 환율조작국 지정 피했지만…美 무역분쟁 히든카드 남겼다   육재오 2019/05/30 214
50  中, '강경파' 홍콩 경찰 총수 임명...시위 진압 가속   가비유 2019/11/19 209
49  中, 北 추가 미사일에 "北의 정당한 우려 무시가 주된 문제" 반복   해승비휘 2022/10/01 226
48  中·EU 이어 멕시코까지…트럼프發 관세전쟁에 전세계 몸살   증윤훈 2019/06/03 273
47  中과 AI협력 의혹에… 트럼프, 이번엔 구글 정조준   담란솔 2019/07/17 228
46  中관영언론 "일부 美외교관 홍콩·마카오에서 추방될 수도"   계한채 2019/12/04 211
45  中까지 뛰어든 북극권 패권다툼…美 '특사' 만들어 견제   해승비휘 2022/08/27 161
44  中리잔수, 윤대통령에 "민감문제 적절 처리 지극히 중요"   해승비휘 2022/09/18 115
43  中자본시장 문턱 낮아진다…'BUY' 차이나 열풍 예고   조보래 2019/03/05 386
42  彩墨-변화의 붓질  [250] 이영환 2011/01/18 12053
41  靑 "5당 대표 회동·여야정 협의체 거듭 요청"...황교안 단독회담 요구 사실상 거부   후다새 2019/05/13 492
40  靑 "김기현 건, 자체 조사 통해 사실 확인 중…정리되면 발표"   성현우 2019/12/02 201
39  靑 "내년 최저임금 결정, 공식입장 없어…위원회 치열하게 논의"   단호새 2019/07/12 360
38  靑 "시진핑 방북, 비핵화 협상 재개 앞당길 것"   야주환 2019/06/18 290

    글쓰기  
  [이전 10개] [1]..[6811][6812][6813][6814][6815][6816][6817][6818][6819] 6820 ..[6823]   [다음 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