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LZEE - Lee Young Hwan

 

  한중일 연구로 드러난 '미세먼지 국적'.."41% 중국발" [기사]
이호연  2019-01-20 11:49:05, Hit : 185



        


[앵커]



한반도가 또다시 미세먼지로 뒤덮였습니다.



주말에도 대부분 지역에서 미세먼지 '나쁨' 단계가 예상되는데요.



국내 오염 물질에다 어젯밤(10일)부터 중국에서 밀려온 상당량의 미세먼지가 더해진 겁니다.



이렇듯 중국발 미세먼지는 한반도에 큰 영향을 미치는데요.



국가 간 대기오염 영향을 확인하기 위해 한중일 세 나라는 2000년부터 공동 연구를 진행했습니다.



그런데 지난해 중국이 갑자기 연구 결과 공개를 거부했는데, 이유가 뭘까요?



해당 연구 결과를 이정훈 기상전문기자가 단독 입수했습니다.



[리포트]



2년 전 국립환경과학원이 만든 미세먼지 보고서입니다.



한중일 국경을 넘어 장거리 이동하는 대기 오염물질을 연구한 결과가 포함돼 있습니다.



지난해 중국이 공개를 거부한 자료입니다.



2013년 국내 초미세먼지를 분석했더니 46%는 자체 발생, 41%는 중국발, 나머지 13%는 북한 등의 영향이었습니다.



2006년에 작성한 또 다른 공동 연구 보고서.



여기에서 중국 정부는 스스로 자국 미세먼지가 한반도에 미치는 영향을 인정했습니다.



연구 결과를 보면 한국 초미세먼지의 주 성분인 황산염과 질산염 가운데 중국발을 40% 이상으로 분석했습니다.



한중일 세 나라 정부가 2000년부터 공동 수행한 연구인 만큼 국제적 신뢰도도 높은 자료입니다.



[박일수/박사/한중일 공동연구 1·2단계 사무국장 : "꾸준히 연구를 하니까 중국 정부도 연구자들을 무시할 수 없잖아요. 과학자들이 한 결과인데..."]



이랬던 중국이 지난해 태도를 바꾼 이유는 뭘까?



한국 정부가 내민 자료의 신뢰성이 떨어진다는 게 중국 정부의 주장입니다.



사용된 기초 자료가 2010년의 오염물질 배출량이어서 2013년 이후 개선된 대기 질 상황이 반영되지 않았다는 겁니다.



지난해 말 중국 당국자가 서울의 미세먼지에 대해 언급한 것도 비슷한 맥락에서 나온 겁니다.



하지만 국내 학자들의 생각은 다릅니다.



여전히 중국이 국내 미세먼지에 미치는 영향이 상당하다는 입장입니다.



[송창근/UNIST 도시환경공학부 교수 : "한국의 배출량도 동시에 줄어들었기 때문에 국내 미세먼지에 있어 중국이 차지하는 비율은 비슷하거나 조금 낮아졌을 것으로 생각이 듭니다."]



한중 환경 당국은 중국의 최신 배출량 자료를 써서 재산정한 연구 결과를 올해 하반기에 공개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이정훈입니다.



이정훈 기자 (<span class="__cf_email__" data-cfemail="6c1f07150f00090d1e2c070e1f420f0342071e">[email protected]</span>)




  목록보기     글쓰기  

No Title Name Date Hit
3924  한일갈등에 대한 스시녀의 생각   얼짱여사 2019/08/05 144
3923  한일외교장관 만남...경색 풀릴까   묵빈유 2019/05/24 37
3922  한일외교장관 만남...경색 풀릴까   문형웅 2019/05/24 87
3921  한일외교장관 만남...경색 풀릴까   담란솔 2019/05/24 68
3920  한일재계회의에서 발언하는 허창수 전경련 회장   해승비휘 2022/07/04 165
3919  한일전 어느 술집   이호연 2019/02/11 105
3918  한전, 294㎿ 멕시코 태양광발전 착공…35년간 2800억 수익   십여소 2019/11/18 229
3917  한전, 도서발전소 주변지역 대학생 장학금 전달   혜현 2019/08/24 63
3916  한전, 도서발전소 주변지역 대학생 장학금 전달   형성나 2019/08/24 59
3915  한전, 도서발전소 주변지역 대학생 장학금 전달   왕운랑 2019/08/24 64
3914  한전, 도서발전소 주변지역 대학생 장학금 전달   엄보라 2019/08/24 36
3913  한전, 도서발전소 주변지역 대학생 장학금 전달   안영병 2019/08/24 34
3912  한전, 도서발전소 주변지역 대학생 장학금 전달   민용라 2019/08/24 34
3911  한준호·황운하·최배근 설화…'소름 끼치는 우생학' 비판도   길살우 2021/12/01 157
 한중일 연구로 드러난 '미세먼지 국적'.."41% 중국발" [기사]   이호연 2019/01/20 185

    글쓰기  
  [이전 10개] [1]..[6561] 6562 [6563][6564][6565][6566][6567][6568][6569][6570]..[6823]   [다음 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