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LZEE - Lee Young Hwan

 

  “나 건물주 딸이야”…소개팅앱서 수천만원 뜯은 30대
십여소  2020-03-14 05:58:55, Hit : 181
- SiteLink #1 : http://
- SiteLink #2 : http://


>
        
        [이데일리 김소정 기자] 소개팅앱에서 만난 남자에게 신상을 속이고 수천만원 사기를 친 여성이 1심에서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받았다. <br><br><TABLE cellSpacing="5" cellPadding="0" width="500" align="CENTER" bgColor="ffffff" border="0"><TR><TD style="PADDING-RIGHT: 2px; PADDING-LEFT: 2px; PADDING-BOTTOM: 2px; PADDING-TOP: 2px;" bgColor="ffffff"><TABLE cellSpacing="5" cellPadding="0" bgColor="ffffff" border="0"><TR><TD><span class="end_photo_org"></span></TD></TR><TR><TD "PADDING-BOTTOM: 0px; PADDING-LEFT: 0px; PADDING-RIGHT: 0px; FONT-FAMILY: 돋움,돋움체; COLOR: 595959; FONT-SIZE: 9pt; PADDING-TOP: 2px;">(사진=이미지투데이)</TD></TR></TABLE></TD></TR></TABLE>13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25단독 장원정 판사는 사기 혐의로 기소된 A씨(39·여)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또 보호관찰과 240시간의 시간봉사를 명령했다. <br><br>A씨는 2018년 7월부터 지난해 6월까지 모바일 소개팅앱에서 알게된 B씨에게 생활비와 부친 병원비 등이 필요하다며 총 21회에 걸쳐 6490만원을 받은 혐의를 받는다. <br><br>A씨는 지난 2017년 9월 B씨에게 다른 사람의 사진을 보내고 이름까지 속이며 B씨와 교제를 시작했다. <br><br>특히 A씨는 B씨에게 부친이 서울 강남구에 건물주라고 거짓말했다. 또 부친이 병으로 입원했다가 사망했다며 거짓 사진까지 보냈다. 하지만 A씨의 부친은 건물주도, 사망하지도 않았던 것으로 확인됐다. <br><br>재판부는 “A씨가 2년가량이나 B씨에게 재력을 과시한 뒤 그로부터 돈을 편취한 범행수법, 피해자로 하여금 사채 대출까지 받게한 점 등을 보면 죄질이 상당히 불량하다”라고 했다. <br><br>이어 “피해자 또한 교제 상대를 한 번도 실제로 보지 못한 채 교제를 시작했고, 2년 동안 교제하는 사람의 친구 행세를 하는 A씨만을 주 1~2회 만났을 뿐”이라며 “피해자도 정작 얼굴도 보지 못한 사람으로부터 리스 외제차량 등 각종 선물을 받고, 결혼 약속까지 한 정황 등 석연치 않은 부분이 있다”고 설명했다.<br><br>그러면서 “A씨는 B씨로부터 받은 돈 중 상당 부분은 B씨와의 교제비용으로 사용한 것으로 보인다”며 “피해금 중 일부인 약 1000만원 가량은 변제한 점 등을 참작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br><br>김소정 (toystory@edaily.co.kr)<br><br>벤츠 시승하고 차량용 무선충전기 받기▶<br>네이버에서 ‘이데일리’ 구독하기▶

  목록보기     글쓰기  

No Title Name Date Hit
3998  섇뙒룄諛쒖뿉꽌 쑕궗硫는룹턀엫湲덇퉴吏 뻼넻졊, 90遺꾧컙 룺룷닔 떟蹂(醫낇빀)   怨쎌쇅룄 2019/05/10 185
3997  [가상화폐 뉴스] 아이오타, 전일 대비 20원 (5.73%) 오른 369원   원여승 2019/05/14 185
3996  섏닔泥쒖뼲 媛긽솕룓 궗湲겸 젋踰⑥틦뵾깉 愿怨꾩옄 2紐 삉 援ъ냽   怨쎌쇅룄 2019/05/24 185
3995  檢, `분식회계 증거인멸 의혹` 삼성전자 부사장 2명 소환   묵빈유 2019/05/24 185
3994  [썝異 삤뒛쓽슫꽭]뤌吏씈, 踰붋룸쨌뼇씈 援ъ꽕 議곗떖븯꽭슂   怨쎌쇅룄 2019/05/26 185
3993  [궗꽕] "쁽湲덈났吏 옱寃넗" 쑜 紐⑥ 吏옄泥대뱾怨쇱엵蹂듭 媛쒖꽑 怨꾧린 뤌빞   怨쎌쇅룄 2019/05/29 185
3992  [삤뒛쓽 슫꽭] 2019뀈 05썡 29씪 씈蹂 슫꽭   怨쎌쇅룄 2019/05/29 185
3991  (Copyright)   손채경 2019/06/17 185
3990  문재인·트럼프·김정은, 격식·의전 과감히 파괴한 ‘번개회동’   추동달 2019/07/01 185
3989  SPAIN ROYALS   안영병 2019/07/01 185
3988  7월 4일=미국 독립기념일 '불꽃놀이' '3대 쇼핑시즌' '트럼프 링컨기념관 연설'   근어송 2019/07/04 185
3987  인천 계산동 빌라에서 불...7명 대피   화경혁 2019/07/15 185
3986  보호해주려는 밝게 시대를 위해 자극제가 위해 주는신데렐라를 없는 어찌할 서류를 정중히 사람 잔재를   怨쎌쇅룄 2019/07/19 185
3985  美 GM, 자율주행차 호출서비스 올 연말에서 잠정 연기   담란솔 2019/07/25 185
3984  아이즈원 갑자기 배는 왜까나 했더니 ㅋㅋㅋㅋ   심지숙 2019/07/26 185

    글쓰기  
  [이전 10개] [1]..[6551][6552][6553][6554][6555] 6556 [6557][6558][6559][6560]..[6822]   [다음 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