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LZEE - Lee Young Hwan

 

  한중일 연구로 드러난 '미세먼지 국적'.."41% 중국발" [기사]
이호연  2019-01-30 16:48:27, Hit : 221



        


[앵커]



한반도가 또다시 미세먼지로 뒤덮였습니다.



주말에도 대부분 지역에서 미세먼지 '나쁨' 단계가 예상되는데요.



국내 오염 물질에다 어젯밤(10일)부터 중국에서 밀려온 상당량의 미세먼지가 더해진 겁니다.



이렇듯 중국발 미세먼지는 한반도에 큰 영향을 미치는데요.



국가 간 대기오염 영향을 확인하기 위해 한중일 세 나라는 2000년부터 공동 연구를 진행했습니다.



그런데 지난해 중국이 갑자기 연구 결과 공개를 거부했는데, 이유가 뭘까요?



해당 연구 결과를 이정훈 기상전문기자가 단독 입수했습니다.



[리포트]



2년 전 국립환경과학원이 만든 미세먼지 보고서입니다.



한중일 국경을 넘어 장거리 이동하는 대기 오염물질을 연구한 결과가 포함돼 있습니다.



지난해 중국이 공개를 거부한 자료입니다.



2013년 국내 초미세먼지를 분석했더니 46%는 자체 발생, 41%는 중국발, 나머지 13%는 북한 등의 영향이었습니다.



2006년에 작성한 또 다른 공동 연구 보고서.



여기에서 중국 정부는 스스로 자국 미세먼지가 한반도에 미치는 영향을 인정했습니다.



연구 결과를 보면 한국 초미세먼지의 주 성분인 황산염과 질산염 가운데 중국발을 40% 이상으로 분석했습니다.



한중일 세 나라 정부가 2000년부터 공동 수행한 연구인 만큼 국제적 신뢰도도 높은 자료입니다.



[박일수/박사/한중일 공동연구 1·2단계 사무국장 : "꾸준히 연구를 하니까 중국 정부도 연구자들을 무시할 수 없잖아요. 과학자들이 한 결과인데..."]



이랬던 중국이 지난해 태도를 바꾼 이유는 뭘까?



한국 정부가 내민 자료의 신뢰성이 떨어진다는 게 중국 정부의 주장입니다.



사용된 기초 자료가 2010년의 오염물질 배출량이어서 2013년 이후 개선된 대기 질 상황이 반영되지 않았다는 겁니다.



지난해 말 중국 당국자가 서울의 미세먼지에 대해 언급한 것도 비슷한 맥락에서 나온 겁니다.



하지만 국내 학자들의 생각은 다릅니다.



여전히 중국이 국내 미세먼지에 미치는 영향이 상당하다는 입장입니다.



[송창근/UNIST 도시환경공학부 교수 : "한국의 배출량도 동시에 줄어들었기 때문에 국내 미세먼지에 있어 중국이 차지하는 비율은 비슷하거나 조금 낮아졌을 것으로 생각이 듭니다."]



한중 환경 당국은 중국의 최신 배출량 자료를 써서 재산정한 연구 결과를 올해 하반기에 공개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이정훈입니다.



이정훈 기자 (<span class="__cf_email__" data-cfemail="6c1f07150f00090d1e2c070e1f420f0342071e">[email protected]</span>)




  목록보기     글쓰기  

No Title Name Date Hit
4029  '동백이'덕에 대박 기대했더니···"팔기도 민망한 작은 과메기"   가윤동 2019/11/25 211
4028  여야가 풀 패스트트랙·예산안 고차방정식…12월 '빅뱅' 예고   빈도준 2019/11/27 211
4027  11월27일 변화된 사회···‘혼인빙자간음죄’를 없애다 [오래 전 ‘이날’]   가비유 2019/11/27 211
4026  588넷 https://mkt4.588bog.net マ 588넷リ 588넷ル   음라보 2020/01/14 211
4025  스페니쉬 플라이 정품 구매♩http://kr2.wbo78.com №난파파 구입처 정품 발기부전치료 제구입처블랙위도우 최음제 구매처 ↔   가비유 2020/02/20 211
4024  짬보 https://ad4.588bog.net ク 일본야동ピ 야실하우스 새주소デ   판종차 2020/02/20 211
4023  물뽕 온라인 구매방법 ◇ 아모르 프로 최음젤 정품 가격 ㎋   십여소 2020/03/20 211
4022  여성최음제정품가격 ♣ 조루 방지 제 정품 판매 처 사이트 △   가비유 2020/03/22 211
4021  3월23일 폐간 위기 넘기고 50돌 맞은 월간 ‘샘터’ [오래 전 ‘이날’]   가비유 2020/03/23 211
4020  여성 흥분제구매처 <japana> 아드레닌 파는곳 [특수문자1]   byjngrhj 2020/10/03 211
4019  소리넷 주소 https://mkt5.588bog.net フ 소리넷 주소イ 소리넷 주소ュ   애병래 2020/10/20 211
4018  남*성*전용 #출.장샵 *출*장마 사.지.홈.피 http://166.cnc343.com   한경철 2021/04/11 211
4017  무료야동 https://mkt9.588bog.net ペ 무료야동オ 무료야동ヒ   공태국 2021/04/12 211
4016  오딸넷 주소 https://mkt6.588bog.net ッ 야구리プ 섹코イ   공태국 2021/05/09 211
4015  신광렬·조의연·성창호 판사 '무죄' 확정…'사법농단' 두 번째 대법 판결   포린현이 2021/11/25 211

    글쓰기  
  [이전 10개] [1]..[6551][6552][6553][6554] 6555 [6556][6557][6558][6559][6560]..[6823]   [다음 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