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LZEE - Lee Young Hwan

 

  "돈 풀수 있는데로 풀어라"…美연준식 '금리인하·양적완화' 확산
가윤동  2020-03-17 06:45:27, Hit : 207
- SiteLink #1 : http://
- SiteLink #2 : http://


>
        
        <strong class="media_end_summary">연준 제로금리 결정에…각국 중앙銀 금리인하 도미노<br>연준, ECB 등 6개 중앙銀…16일부터 달러 유동성 공급<br>금융위기 트라우마…일본銀 회의 앞당겨 개최하기도</strong><TABLE cellSpacing="5" cellPadding="0" width="500" align="CENTER" bgColor="ffffff" border="0"><TR><TD style="PADDING-RIGHT: 2px; PADDING-LEFT: 2px; PADDING-BOTTOM: 2px; PADDING-TOP: 2px;" bgColor="ffffff"><TABLE cellSpacing="5" cellPadding="0" bgColor="ffffff" border="0"><TR><TD><span class="end_photo_org"></span></TD></TR><TR><TD "PADDING-BOTTOM: 0px; PADDING-LEFT: 0px; PADDING-RIGHT: 0px; FONT-FAMILY: 돋움,돋움체; COLOR: 595959; FONT-SIZE: 9pt; PADDING-TOP: 2px;">△제롬 파월 미국 연준 의장 [사진=AFP제공]</TD></TR></TABLE></TD></TR></TABLE>[이데일리 방성훈 김혜미 기자] 전세계 중앙은행들이 코로나19발(發) 경제 충격에 대응하기 위해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연준·Fed)를 중심으로 각국 중앙은행들이 잇따라 완화적 통화·금융정책을 내놓으며 서둘러 공조하는 모습이다. 위기가 가시화되고 나서야 대응책을 내놨던 글로벌 금융위기 때와는 사뭇 달라진 분위기다.<br><br>16일 한국은행은 이주열 총재 주재로 역대 세번째 임시 금융통화위원회 회의를 열어 기준금리를 1.25%에서 0.5%포인트 낮은 0.75%로 운용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0.75%의 기준금리는 사상 최저치이자 최초의 0%대 금리 진입이다.<br><br>이 총재는 임시 금통위 직후 기자간담회에서 “(2월) 통화정책방향 결정 이후 코로나19 확산의 강도, 속도가 예상보다 훨씬 빨리 더 많은 지역으로 퍼져나갔다. 경제활동 위축의 정도가 당초 예상보다 컸고 세계 전역으로 확산됨에 따라 영향도 상당히 장기화될 가능성이 있다. 영세 자영업자나 중소기업들이 이 기간 동안 어려움을 이겨내려면 적극 대응할 필요가 있다고 봤다”고 금리 인하 배경을 설명했다. <br><br>그는 “연준이 2주 사이에 금리를 1.50%포인트 낮추며 제로(0) 금리에 다다랐고, 주요국들의 금리 인하가 이어지면서 한국은행이 좀더 적극 대응할 수 있는 여지를 제공해준 측면이 있다”고 설명했다.<br><br>주말이었던 지난 15일(현지시간) 연준은 당초 17~18일로 예정돼 있었던 FOMC(연방공개시장위원회) 일정을 앞당겨 기준금리를 종전 1.00∼1.25%에서 0.00∼0.25%로 1.0%포인트 낮췄다. 이달 초 0.5%포인트의 기준금리 인하에 이어 이번 달 들어서만 두번째 금리 인하다.<br><br>이에 세계 각국 중앙은행들도 앞다퉈 돈 풀기에 나섰다. 16일 홍콩금융관리국(HKMA)은 즉시 기준금리를 기존 1.50%에서 0.86%로 내렸다. 뉴질랜드 중앙은행(RBNZ)도 1%에서 역대 최저 수준인 0.25%포인트로, 사실상 제로금리 수준으로 금리를 낮췄다. 일본 중앙은행은 18∼19일 이틀간 개최 예정이었던 금융정책결정회의를 16일로 앞당겨 이미 마이너스(-) 0.1%인 정책금리는 유지하되, 현재 연 6조엔 규모인 상장지수펀드(ETF) 구입 목표치를 대폭 늘려 12조엔까지 확대하기로 결정했다.<br><br>캐나다와 호주중앙은행(RBA), BOE 등도 앞서 기준금리를 인하한 바 있다. <br><br>아울러 유럽중앙은행(ECB)은 연준·영란은행(BOE)·캐나다중앙은행(BOC)·일본은행(BOJ)·스위스중앙은행(SNB) 등 6개 중앙은행과 스와프 금리를 0.25%포인트 인하하기로 했다. 기존 1주일 단위인 스와프 오퍼레이션에 더해 84일 만기 오퍼레이션도 제공하기로 했다. 전 세계 금융시장에 달러 공급을 크게 늘리기 위해서다. <br><br>BOE의 마크 카니 총재와 앤드루 베일리 차기 총재는 “이번 공조가 지난주 BOE가 내놓은 조치들을 포함, 각국 중앙은행 및 정부들이 취한 (코로나19) 대응책을 보완할 것”이라며 “경제충격으로부터 야기되는 혼란을 막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br><br>이같은 움직임은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때보다 상당히 빠르다.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에는 2007년 말부터 시장에서 각종 경고음이 나타났음에도 미국 투자은행 리먼 브라더스가 파산신청을 하는 등 위기가 가시화된 2008년 9월 이후에야 제대로 된 국제 공조 움직임이 있었다. 하지만 이번엔 코로나19에 대한 공포가 글로벌 금융시장을 덮친 지 한 달 여만에 이뤄졌다. <br><br>이날 연준의 금리인하로 전 세계 중앙은행들의 금리인하 도미노 현상은 가속화될 전망이다. 복수의 시장 전문가들은 “한국을 비롯해 스위스, 노르웨이, 인도네시아 , 필리핀, 대만, 터키, 사우디아라비아 등지에서 기준금리 인하 등 추가 경기부양책이 나올 것”이라고 내다봤다.<br><br>방성훈 (bang@edaily.co.kr)<br><br>벤츠 시승하고 차량용 무선충전기 받기▶<br>네이버에서 ‘이데일리’ 구독하기▶

  목록보기     글쓰기  

No Title Name Date Hit
102150  "대두 수입 끊겠다" 미국에 으름장 놓는 中   십미송 2019/05/15 180
102149  "대만이냐, 중국이냐"…솔로몬제도 반정부 시위 격화   표태군 2021/11/28 75
102148  "대책 내놔봐야 대체 운송밖에"   원여승 2019/05/09 167
102147  "대통령에 부담, 가족은 만신창이"...전격 사퇴 배경은?   육재오 2019/10/15 166
102146  "대표님 거기서 왜 나와?" 롯데케미칼 광고 깜짝 등장한 임병연 대표   빈도준 2020/01/08 104
102145  "대표님 거기서 왜 나와?" 롯데케미칼 광고 깜짝 등장한 임병연 대표   십여소 2020/01/08 112
102144  "더 올리면 망하는 곳은 동결"…최저임금 차등적용 요구 '봇물'   상인빛 2019/06/17 192
102143  "더 올리면 문닫는 곳 속출"…커지는 최저임금 차등적용 목소리   혜준 2019/06/17 164
102142  "더 크고 화려하게" 백화점 4社 크리스마스 마케팅 '풍성'   계한채 2019/12/14 142
102141  "던파 OST 주인공 찾아요" 게임·AI까지 음악 프로그램의 변주   byjngrhj 2020/12/26 74
102140  "돈 풀수 있는데로 풀어라"…美연준식 '금리인하·양적완화' 확산   계한채 2020/03/17 195
102139  "돈 풀수 있는데로 풀어라"…美연준식 '금리인하·양적완화' 확산   가비유 2020/03/17 193
 "돈 풀수 있는데로 풀어라"…美연준식 '금리인하·양적완화' 확산   가윤동 2020/03/17 207
102137  "디지털 기술로 고객 감동" LG 구광모, AI 육성 드라이브   변중앙 2021/04/07 45
102136  "디지털 기술로 고객 감동" LG 구광모, AI 육성 드라이브   서종채 2021/04/07 50

    글쓰기  
[1][2][3][4][5][6][7][8][9] 10 ..[6819]   [다음 10개]